+ A

Samsung gives peek at device that will fold

삼성 폴더블폰 공개
Nov 10,2018
이미지뷰
Korea JoongAng Daily
Friday, November 9, 2018


With lights on the stage dimmed, Justin Denison, a senior vice president of mobile product marketing, gives a glimpse of Samsung’s first foldable mobile device at a developers conference in San Francisco Wednesday. [REUTERS/YONHAP]

수요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개발자 콘퍼런스에서 무대 조명이 어두워지자 삼성전자 모바일 전략담당 저스틴 데니손 부사장이 삼성이 처음 출시한 폴더블폰을 공개하고 있다. [로이터/연합]



After years of promising one, Samsung Electronics on Wednesday gave a glimpse of a smartphone that unfolds into a tablet that could give a major jolt to the industry in 2019, the year Galaxy phones will be celebrating their 10th anniversary.

*glimpse: 언뜻 봄 *jolt: 충격, 놀람

삼성전자가 몇 년 동안 약속했던 폴더블(접었다 폈다 하는)폰을 수요일 공개했다. 폴더블폰은 갤럭시폰 탄생 10주년인 2019년에 스마트폰 시장을 뒤흔들 수 있는 제품이다.


At the Samsung Developer Conference in San Francisco, Justin Denison, a senior vice president of mobile product marketing, withdrew a prototype of what has so far been called the Galaxy F from the inside pocket of his suit.

*prototype: 원형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에서 삼성전자 전략담당 저스틴 데니손 부사장은 양복 상의 안주머니에서 갤럭시 F로 불려온 폴더블폰 모델을 꺼내들었다.


The lights on the stage dimmed to deliberately obscure details of the device, and Denison opened it like a book to show a main organic light-emitting diode (OLED) screen — which Samsung has dubbed “Infinity Flex Display” — that measures 7.3 inches diagonally.

*deliberately: 고의로, 신중하게 *diagonally: 대각선으로, 비스듬하게

새 제품의 세부모습을 잘 보지 못하게 고의로 무대 조명을 어둡게 하자 데니손 부사장은 폴더블폰을 책을 펴듯이 열어서 OLED 스크린을 보여줬다. 대각선으로 7.3인치 크기인 이 스크린을 삼성전자는 “Infinity Flex Display”라고 이름 붙였다.


When folded, the cover display, an OLED that functions as a notification center, measures 4.58 inches diagonally. “There is a device in here and it is stunning,” Denison said. He did not reveal how thick the device is.

*notification center: 알림 센터 *stunning: 깜짝 놀랄

접었을 때 알림창 기능을 하는 표지 화면은 대각선으로 4.58인치 크기이다. 데니손은 “여기 이 모델은 놀랍다”고 말했다. 그는 새 모델의 두께는 밝히지 않았다.


The device’s screen “had to be thinner than any other,” he said, adding Samsung will be able to start mass production of the Infinity Flex Display in a “matter of months,” which means it can be sold early next year at the earliest.

*mass production: 대량생산

그는 새 폴더블폰의 화면은 다른 어떤 모델보다 얇아야 한다고 말했다. 삼성은 “몇 달 안으로” Infinity Flex Display를 대량 생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르면 내년 초 폴더블폰을 시판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의미다.


The unfolded screen of the upcoming phone is bigger than Samsung’s biggest smartphone, the Note9, which is 6.4 inches, and the iPhone XS Max at 6.5 inches. But it’s smaller than tablets made by either company.

*unfolded: 펼쳐진

새 폴더블폰의 펼쳐진 화면은 삼성의 최대 크기 스마트폰 노트9(6.4인치)와 아이폰XS Max(6.5인치) 보다 더 크다. 그러나 삼성과 아이폰에서 생산하는 태블릿보다는 크기가 작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