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

Korea shutting down ‘comfort women’ fund

한국, 위안부재단 해산 추진
Nov 24,2018
이미지뷰
Korea JoongAng Daily
Thursday, November 22, 2018


A weekly rally is held in front of the former Japanese Embassy in central Seoul Wednesday protesting the so-called comfort women agreement of 2015, which created a Tokyo-funded foundation Korea says it will shut down. [NEWS1]

수요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 폐기를 요구하는 정기 수요시위가 열리고 있다. 정부는 이날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로 만들어진 화해 치유재단의 해산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뉴스1]




Seoul announced Wednesday it would shut down a Japanese-funded foundation meant to support women forced to work as sex slaves in Japan’s military brothels during World War II, the latest step to effectively void a 2015 bilateral agreement that was supposed to solve the enduring comfort women issue.

*brothel: 윤락업소 *effectively: 실질적으로, 효과적으로 *void: 무효임을 선언하다

한국정부가 수요일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에 따라 설립했던 화해치유재단 해산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화해치유재단은 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 위안소에서 성노예를 강요당한 여성들을 지원하기 위해 일본이 내놓은 기금으로 설립했다. 화해치유재단 해산 발표는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2015년 한일 합의를 실질적으로 무효화시키는 조치이다.


South Korea’s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said in a press release that it would undergo legal procedures to scrap the Reconciliation and Healing Foundation, which was launched in July 2016 to manage a multimillion dollar fund from the Japanese government.

*press release: 보도자료 *legal procedure: 법적 절차 *reconciliation: 화해

한국 여성가족부는 일본 정부가 내놓은 수백만 달러 상당 기금으로 2016년 7월 출범한 화해치유재단을 해산하는 법적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The fund was based on an agreement signed by both countries on Dec. 28, 2015, between Japan’s current Shinzo Abe administration and South Korea’s former right-leaning Park Geun-hye administration.

2015년 12월28일 일본 신조 아베 정부와 한국 박근혜 정부가 서명한 합의에 근거해 일본 정부가 기금을 내놓았다.


Aimed at resolving the issue of Japan’s recruitment of Korean sex slaves in the early 20th century, which has poisoned bilateral relations for decades, the deal included an apology from Tokyo and a 1 billion yen fund for the victims, which amounted to about $8.8 million at the time. Both countries said the agreement was “final and irreversible.”

*recruitment: 채용, 모집 *apology: 사과

20세기초 일본군이 한국 여성들을 성노예로 만든 위안부 문제는 수 십 년 동안 한일 양국관계를 어렵게 한 외교 현안이었다.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는 일본 정부의 사과와 피해자들을 위해 기금 10억엔을 제공하는 조항이 포함돼 있다. 10억엔은 당시 환율로 880만 달러였다. 한일 양국은 이 합의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이라고 말했다.


But some survivors, euphemistically called “comfort women,” and local progressive civic groups supporting them immediately rejected the deal, saying Japan failed to take real responsibility for its actions and pay legal damages to the victims.

*euphemistically: 완곡어법으로 *take responsibility for~ : ~을 책임지다

그러나 일부 생존 위안부 피해자들과 진보 시민단체들은 일본 정부가 진정으로 책임을 인정하지 않았고 피해자들에게 법적 손해배상을 지불하는 게 아니라며 즉각 그 합의를 거부했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