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

Summit’s 1st anniversary is serious, if one-sided

남북 정상회담 1주년 ‘반쪽’ 기념식
May 04,2019
이미지뷰
Korea JoongAng Daily
Monday, April 29, 2019


American cellist Lynn Harrell plays Bach at the military demarcation line that separates the two Koreas in a South Korean ceremony Saturday marking the first anniversary of the summit between President Moon Jae-in and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and the signing of the Panmunjom Declaration on April 27, 2018. [NEWS1]

토요일 남한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판문점 선언을 기념하는 1주년 기념식에서 미국 첼리스트 린 해럴이 군사분계선에서 바하 곡을 연주하고 있다. [뉴스1]



Bach’s classical harmonies prevailed over palpable tension on the border between the Koreas at Panmunjom as the South commemorated the first anniversary of South Korean President Moon Jae-in and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s first inter-Korean summit - without any participation by North Korea.

*prevail: 널리 퍼지다 *palpable: 감지할 수 있는 *commemorate: 기념하다

남북 분단의 긴장감을 느낄 수 있는 판문점에서 열린 남한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첫 남북 정상회담 1주년 기념식에서 바하의 클래식 선율이 울려 퍼졌다. 그러나 북측은 기념식에 참여하지 않았다.



Saturday’s modest ceremony featured a series of concerts with artists from the United States, Japan, China and South Korea performing under the theme of “a long but necessary path” at a number of venues in the truce village of Panmunjom, where Moon held his first talks with Kim last April.

*feature: ~를 특징으로 삼다 *modest: 그다지 대단하지 않은, 겸손한 *venue: 장소

“멀어도 필요한 길”이란 주제로 미국, 일본, 중국, 남한 연주자들이 지난해 4월 남북 정상회담을 개최한 판문점의 여러 장소에서 토요일 콘서트를 열어 기념했다.



A total of 410 people attended the televised event, including ordinary citizens, artists, politicians and government figures like Unification Minister Kim Yeon-chul, Seoul Mayor Park Won-soon and Gyeonggi Gov. Lee Jae-myung. Representatives of the United Nations Command, like Gen. Robert Abrams, also took part in the ceremony, as did the ambassadors of China, Japan and Russia.

*take part in~ :~에 참여하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 박원순 서울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로버트 에이브람스 주한미군사령관, 중국 대사, 일본 대사, 러시아 대사, 정치인, 연주자, 일반 시민 등 410명이 생중계된 이 행사에 참여했다.



Seoul had tried to arrange a joint concert with performers from North Korea, but Pyongyang did not respond. The South went ahead with the event on its side of Panmunjom and informed the North last week through the joint liaison office at Kaesong.

*liaison office: 연락사무소

남한은 북한과 공동 콘서트를 추진했으나, 북한은 반응을 하지 않았다. 남한은 판문점의 남측 구역에서 기념행사를 단독으로 추진하기로 하고 지난주 개성 남북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에 통보했다.



The North’s cold shoulder testifies to the chill in inter-Korean relations as denuclearization negotiations between Pyongyang and Washington remain stalled.

*cold shoulder: 무시, 냉대 *testify: 증언하다, 진술하다

북한의 냉대는 북미간 비핵화 협상이 교착상태에 빠지면서 냉랭해진 남북관계를 단적으로 보여준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