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

Making history

역사를 만들다
July 13,2019
이미지뷰
National League All-Stars starter Ryu Hyun-jin throws a pitch against the American League All-Star at the bottom of the first inning of the MLB All-Star Game at Progressive Field in Cleveland on Tuesday. Ryu threw one scoreless inning, becoming the first Korean pitcher to ever start in an MLB All-Star game. [GETTY IMAGE/YONHAP]

류현진이 화요일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1회 말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등판해 아메리칸리그 올스타를 상대로 투구하고 있다. 류현진은 무실점으로 1이닝을 마쳤으며,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첫 번째로 등판한 최초의 한국인 투수가 됐다. [게티이미지/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