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

HDC-Mirae’s 2.4 trillion won bid for Asiana gets nod

HDC와 미래에셋, 2조4천억원 제시로 아시아나 새 주인
Nov 16,2019
이미지뷰
Korea JoongAng Daily
Wednesday, November 13, 2019


Chairman Chung Mong-gyu of HDC Hyundai Development speaks at a press conference about a consortium led by his company being named preferred bidder for Asiana Airlines at the company’s headquarters in Yongsan District, central Seoul, on Tuesday. [YONHAP]

정몽규 HDC 회장이 화요일 서울 용산구 현대산업개발 본사 대회의실에서 아시아나 항공 인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



Asiana Airlines could have its first new owner since it was founded 31 years ago after a bid by HDC Hyundai Development and Mirae Asset Daewoo for a controlling stake in Korea’s second-largest airline was selected.

*controlling stake: 지배지분

HDC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항공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면서 국내 2위 항공사인 아시아나항공이 창사 31년만에 새 주인을 맞이하게 됐다.



The board of Kumho Industrial, which created the airline in 1988, chose the joint bid over two others by Aekyung Group, the cosmetics giant that owns budget airline Jeju Air, and the Korea Corporate Governance Improvement Fund (KCGI), an activist investment fund that is also the second-largest shareholder of Korean Air, the country’s largest airline.

*activist investment: 행동주의 투자

1988년에 아시아나항공을 창사한 금호산업의 이사회는 HDC-미래에셋 컨소시엄을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저가항공인 제주항공을 소유한 화장품 기업 애경그룹과 국내 1위 항공사인 대한항공의 2대 주주인 행동주의 투자펀드 한국기업지배구조개선펀드도 입찰에 참여했다.



Kumho Industrial has put its 31.05 percent stake in Asiana up for sale under pressure from creditors. The choice was made less than a week after bids were accepted last Thursday.

*put~ for sale: ~를 팔려고 내놓다 *creditor: 채권자

채권자들로 압력을 받은 금호산업은 아시아나항공의 지분 31.05%를 팔려고 내놓았다. 지난주 목요일 본입찰을 받은지 일주일도 지나지 않아서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했다.



“Among the three consortia that participated in the final bidding for Asiana Airlines, the HDC-Mirae Asset consortium was chosen as it was considered the most appropriate candidate to normalize Asiana Airlines’ management and secure the airline’s competitiveness over the long run,” said a Kumho Industrial official.

*appropriate candidate: 적합한 후보자

금호산업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본입찰에 참여한 3개 컨소시엄 중에서 HDC-미래에셋 컨소시엄이 아시아항공 경영을 정상화시키고 장기적으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가장 적합한 후보로 판단해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Selling the stake will help Kumho Industrial improve its finances, the official said, including reducing its debt, and allow it to invest in new businesses.

*finance: 재정 *debt: 부채

아시아나항공 지분 매각으로 금호산업의 재정은 개선돼 부채를 줄이고 새로운 사업에 투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이 관계자는 말했다.



It was reported that the HDC Hyundai Development-Mirae Asset Daewoo consortium offered the highest bid of around 2.4 to 2.5 trillion won ($2.06 to $2.15 billion) while the other two bids were around 1.5 trillion won.

HDC-미래에셋 컨소시엄은 지분인수 대금으로 가장 높은 2조4천억원~2조5천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2개 컨소시엄은 1조5천억원대를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